한국기상전문인협회

>
영상.시전시실

로그인  회원가입

3소 5쇠
전광용  2008-08-12 16:56:55, 조회 : 4,776, 추천 : 1228


                            

                                

                                3소 5쇠
                                

                                



1. 3소


① 그렇소


    자기 마누라가 하는 모든 말에,


    그렇소 ! 하고 맞장구 치고,


② 맞소


   자기 집 사람이 하는 모든 일에,


   맞소 ! 하고 동의해 주고


③ 옳소


   자기 안 사람이 주장하는 모든 것에


   그저 옳소 ! 하고 사기를 올려 준다.


  ※ 당신 미쳤소 는 절대 금물


   요말 여편네 귀에 들어가는 순간


   너 !!! 내일부터 아침 없어. ㅎㅎㅎㅎ




2. 5 쇠


① 마당쇠


    남자가 집에 들어오면 마누라를 위해서 집안 청소부터


    모든 잡일을 쇠경 받는 마당쇠처럼 일하고,


② 변강쇠


    마누라가 밤에 눈을 새초롬히 가냘프게 뜨고,


    화끈한 거시기를 하자 할 때는


    하루밤에 홍콩을 왕복 5번은 확실히 귀경시켜 주는


    강쇠가 되어야 하고


③ 자물쇠


    밖에서 일어나는 일을 비밀로 하고,


    자기에게 불리한 말을 하지 않는


    자물쇠가 되어야 하고,


④ 구두쇠


    마누라가 조금 짜구나 할 정도로


    남에게 헛돈을 쓰지 않고


    구두쇠가 되어야 하고,


    마누라를 위한 일이라면


    절대 아끼지 말고 팍팍 쓰고,


⑤ 모르쇠


    자기 집사람이 하는 가정일이나


    밖에서 몰래 앤을 만나든 말든


    절대 간섭 없이 하든가 말든가 모른 척 하는


    무관심자적인 모르쇠가 되어야 한다.


첨부 : 모두 잘하쇠.






    
    
    
    


    

이지데이 바로가기
이글은 여성포털 이지데이 사랑초님의 글입니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6  풍성한 가을 들녁으로 떠나보세요~    전광용 2008/09/24 1455 4879
35  가을에는....(시인 김종원)    전광용 2008/09/24 1304 5552
34  가장 아름다운 만남    전광용 2008/09/24 1239 6375
33  가을 편지(시인 이해인)    전광용 2008/09/24 992 4160
32  우연으로 시작된 인연    전광용 2008/09/24 1245 5947
31  세 월    전광용 2008/08/12 1216 5142
 3소 5쇠    전광용 2008/08/12 1228 4776
29  *남자는 마음으로 늙고, 여자는 얼굴로 늙는다*    전광용 2008/08/12 1309 5242
28  행복한 아침은 내일을 밝힙니다    전광용 2008/08/12 1226 4956
27  너무 좋아할 것도 너무 싫어할 것도 없다_법정스님    전광용 2008/08/12 1114 4695
26  마음이 맑아지는 글과 그림    전광용 2008/08/12 1339 5903
25  비는 그리움처럼 내리고....    전광용 2008/07/04 1228 4716
24  ♡ 작은 사랑 큰 행복 ♡    전광용 2008/07/04 1171 4601
23  그리움을 싣고 내리는 비    전광용 2008/07/04 1295 4788
22  가슴에 남는 좋은 글    전광용 2008/07/04 1097 5485
21  유월에 보내는 편지 / 낭송    전광용 2008/06/08 1192 5462
20  사람 냄새가 그리운 날은    전광용 2008/06/08 1375 4785
19  이 동영상은 [실화]입니다.    전광용 2008/06/08 1266 5351
18  유월의 바다에 띄우는 편지    전광용 2008/06/08 1216 4690
17  ♡ 아버지와 딸 ♡    전광용 2008/06/08 1221 6410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