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기상전문인협회

>
영상.시전시실

로그인  회원가입

유월에 보내는 편지 / 낭송
전광용  2008-06-08 20:09:35, 조회 : 6,832, 추천 : 1441


                            

                                

                                유월에 보내는 편지/ 낭송
                                

                                


        



            
                    

                        

                        

                        

                        

유월에 보내는 편지 /조규옥



                        유월입니다.

                        바람부는 언덕

                        느티나무 밑에서 편지를 씁니다.


                        당신이 떠나던 날 처럼

                        감자꽃 무수히 피어나고

                        숲에선 뻐꾹기 울어대니

                        요즘은 들판으로 나서는 일이 많습니다.


                        사람이 사람을 사랑하는 일은

                        언제 보아도 아름답습니다만

                        사랑하면서도 헤어져 산다는것은

                        참으로 힘든 일입니다.


                        하늘이 유난히 푸른날이나

                        노란 붓꽃이 흔들리는것을 보면

                        그리워 눈물부터 나니

                        나도 같이 바람에 흔들립니다.


                        그대가 사는 그 곳에도

                        감자꽃 피어나고 뻐꾸기 울겠지요

                        그러면 당신은 어찌하고 사시는지요

                        당신도 붓꽃 처럼 흔들리며 사시는지요...


                        

                        

                        









    
    
    
    


    

이지데이 바로가기
이글은 여성포털 이지데이 비둘기님의 글입니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6  풍성한 가을 들녁으로 떠나보세요~    전광용 2008/09/24 1662 6252
35  사람 냄새가 그리운 날은    전광용 2008/06/08 1566 6198
34  마음이 맑아지는 글과 그림    전광용 2008/08/12 1535 7338
33  *남자는 마음으로 늙고, 여자는 얼굴로 늙는다*    전광용 2008/08/12 1528 6593
32  중국 전통의상 미녀들    koma 2007/10/10 1527 5078
31  가을에는....(시인 김종원)    전광용 2008/09/24 1507 7027
30  그리움을 싣고 내리는 비    전광용 2008/07/04 1497 6948
29  행복한 아침은 내일을 밝힙니다    전광용 2008/08/12 1489 6355
28  이 동영상은 [실화]입니다.    전광용 2008/06/08 1474 6647
27  ♡ 아버지와 딸 ♡    전광용 2008/06/08 1470 7793
26  가장 아름다운 만남    전광용 2008/09/24 1450 7694
25  3소 5쇠    전광용 2008/08/12 1446 6076
 유월에 보내는 편지 / 낭송    전광용 2008/06/08 1441 6832
23  우연으로 시작된 인연    전광용 2008/09/24 1437 7213
22  비는 그리움처럼 내리고....    전광용 2008/07/04 1433 6093
21  세 월    전광용 2008/08/12 1430 6491
20  유월의 바다에 띄우는 편지    전광용 2008/06/08 1424 6177
19   메리크리스 마스^^    koma1 2007/12/20 1404 6125
18  ♡ 작은 사랑 큰 행복 ♡    전광용 2008/07/04 1355 6008
17  백두산 천지    koma1 2007/10/02 1322 4487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