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기상전문인협회

>
영상.시전시실

로그인  회원가입

사람 냄새가 그리운 날은
전광용  2008-06-08 20:06:45, 조회 : 5,905, 추천 : 1538


                            

                                

                                사람 냄새가 그리운 날은
                                

                                
        

            
                    
                    

                        


                        
사람 냄새가 그리운 날은



                        꽃마다 향기가 있듯

                        사람도 향기가 있지


                        어떤이는 낙엽타는 냄새가 나고 ...

                        어떤이는 누룽지의 구수함이 배여 있고

                        어떤이는 너그러운 웃음이 배여 있지


                        스쳐 지나쳐도

                        꽃향기가 배인사람...

                        쳐다만 봐도 호수가 느끼고

                        처음 만난 사람인데

                        남같지 않은 사람

                        내맘까지 차분하게 평화를 주는 사람


                        우연한 손내밈에 손잡을 수도 있고...

                        손내밀며 악수해도 피하고만 싶은 사람

                        몇줄의 글만으로 상쾌함이 전해지고

                        한마디 말 만으로 편안함을 전해준다.


                        살면서 문득문득

                        사람냄새가 그리운 날...

                        바둥바둥 세상살이

                        그냥그냥 서러운 날

                        사람냄새 그리워져 군중속에 끼어본다.


                        사과향에... 국화향에,,

                        산뜻한 오렌지향에

                        사람들은 좋은 향에 세상은 활기차다.

                        군중속의 고독인가 나의 향은 어디갔나?


                        소박한 일상속의

                        솔직한 내모습은 ...

                        도로옆에 먼지앉은 볼품없는 꽃되었나.


                        먼지묻은 내 향기는

                        비가와서 씻어주면

                        환한 웃음 지으며 다시 나를 찾으려나


                        다소곳이 미소띤 채

                        그냥그냥 살고픈 데...

                        소박한 들꽃내음 있는 듯이 없는 듯이.


                        그냥그냥 사람냄새

                        내 향이면 좋겠는데...

                        이제와서 돌아본 듯 바람앞에 부끄럽네.

                        뒹구는 낙엽조차 제 향기 자랑하네....


                        -<좋은생각中에서>-



                        
 

                        

                        

                        





    
    
    
    


    

이지데이 바로가기
이글은 여성포털 이지데이 파란들님의 글입니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6  ♡ 아버지와 딸 ♡    전광용 2008/06/08 1440 7510
35  가장 아름다운 만남    전광용 2008/09/24 1418 7419
34  마음이 맑아지는 글과 그림    전광용 2008/08/12 1508 7056
33  우연으로 시작된 인연    전광용 2008/09/24 1405 6938
32  평화로운 정경    koma1 2007/11/08 1161 6907
31  가을에는....(시인 김종원)    전광용 2008/09/24 1474 6734
30  그리움을 싣고 내리는 비    전광용 2008/07/04 1467 6662
29  가슴에 남는 좋은 글    전광용 2008/07/04 1244 6631
28  유월에 보내는 편지 / 낭송    전광용 2008/06/08 1409 6565
27  이 동영상은 [실화]입니다.    전광용 2008/06/08 1441 6358
26  *남자는 마음으로 늙고, 여자는 얼굴로 늙는다*    전광용 2008/08/12 1498 6309
25  세 월    전광용 2008/08/12 1396 6206
24  행복한 아침은 내일을 밝힙니다    전광용 2008/08/12 1455 6074
23   메리크리스 마스^^    koma1 2007/12/20 1397 6028
22  풍성한 가을 들녁으로 떠나보세요~    전광용 2008/09/24 1626 5941
 사람 냄새가 그리운 날은    전광용 2008/06/08 1538 5905
20  유월의 바다에 띄우는 편지    전광용 2008/06/08 1390 5865
19  비는 그리움처럼 내리고....    전광용 2008/07/04 1398 5799
18  3소 5쇠    전광용 2008/08/12 1417 5796
17  너무 좋아할 것도 너무 싫어할 것도 없다_법정스님    전광용 2008/08/12 1257 5783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