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기상전문인협회

>
영상.시전시실

로그인  회원가입

유월에 보내는 편지 / 낭송
전광용  2008-06-08 20:09:35, 조회 : 5,522, 추천 : 1197


                            

                                

                                유월에 보내는 편지/ 낭송
                                

                                


        



            
                    

                        

                        

                        

                        

유월에 보내는 편지 /조규옥



                        유월입니다.

                        바람부는 언덕

                        느티나무 밑에서 편지를 씁니다.


                        당신이 떠나던 날 처럼

                        감자꽃 무수히 피어나고

                        숲에선 뻐꾹기 울어대니

                        요즘은 들판으로 나서는 일이 많습니다.


                        사람이 사람을 사랑하는 일은

                        언제 보아도 아름답습니다만

                        사랑하면서도 헤어져 산다는것은

                        참으로 힘든 일입니다.


                        하늘이 유난히 푸른날이나

                        노란 붓꽃이 흔들리는것을 보면

                        그리워 눈물부터 나니

                        나도 같이 바람에 흔들립니다.


                        그대가 사는 그 곳에도

                        감자꽃 피어나고 뻐꾸기 울겠지요

                        그러면 당신은 어찌하고 사시는지요

                        당신도 붓꽃 처럼 흔들리며 사시는지요...


                        

                        

                        









    
    
    
    


    

이지데이 바로가기
이글은 여성포털 이지데이 비둘기님의 글입니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6  풍성한 가을 들녁으로 떠나보세요~    전광용 2008/09/24 1459 4935
35  가을에는....(시인 김종원)    전광용 2008/09/24 1310 5623
34  가장 아름다운 만남    전광용 2008/09/24 1242 6422
33  가을 편지(시인 이해인)    전광용 2008/09/24 999 4218
32  우연으로 시작된 인연    전광용 2008/09/24 1250 6006
31  세 월    전광용 2008/08/12 1221 5182
30  3소 5쇠    전광용 2008/08/12 1231 4826
29  *남자는 마음으로 늙고, 여자는 얼굴로 늙는다*    전광용 2008/08/12 1312 5290
28  행복한 아침은 내일을 밝힙니다    전광용 2008/08/12 1231 5006
27  너무 좋아할 것도 너무 싫어할 것도 없다_법정스님    전광용 2008/08/12 1119 4758
26  마음이 맑아지는 글과 그림    전광용 2008/08/12 1350 5975
25  비는 그리움처럼 내리고....    전광용 2008/07/04 1231 4763
24  ♡ 작은 사랑 큰 행복 ♡    전광용 2008/07/04 1176 4666
23  그리움을 싣고 내리는 비    전광용 2008/07/04 1299 4935
22  가슴에 남는 좋은 글    전광용 2008/07/04 1103 5550
 유월에 보내는 편지 / 낭송    전광용 2008/06/08 1197 5522
20  사람 냄새가 그리운 날은    전광용 2008/06/08 1379 4845
19  이 동영상은 [실화]입니다.    전광용 2008/06/08 1270 5403
18  유월의 바다에 띄우는 편지    전광용 2008/06/08 1221 4766
17  ♡ 아버지와 딸 ♡    전광용 2008/06/08 1228 6458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zero